성대사랑 > 자유 > 태영호 공사가 한말이 전부 다맞았네요





 
[정치] 태영호 공사가 한말이 전부 다맞았네요
 글쓴이   netis
 작성일시  2017-09-04 00:59:04
 조회수  2,666 번
 추천  25 번
 비추천  2 번



이제 한국 생활에 어느 정도 적응이 됐을 것 같다.
응답 :“한국 사회의 흐름에 자연스럽게 동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는데 지난 2월 김정남 암살 사건이 나면서 틀어졌다. 신변 보호가 한층 강화되면서 자유로운 활동이 힘들어졌다. 1년이 됐지만 아직 서울 시내 동서남북 구별도 잘 못한다.”
 
질의 :김정남 암살 사건 이후 실제로 신변에 위협을 느낀 적은 없나.
응답 :“없었다. 그 사건 이후 경호원 숫자도 늘고 경비도 대폭 강화됐다. 그분들이 나 때문에 정말 고생한다. 한국 국민의 혈세를 너무 많이 쓰는 것 같아 송구한 마음이다.”
 
질의 :그래도 이곳저곳 다녀봤을 텐데 가장 인상적인 게 뭐였나.
응답 :“고속도로 주변 산들에 나무가 많은 게 가장 인상적이었다. 휴게소 화장실이 엄청 깨끗한 점에도 감명을 받았다. 영국의 고속도로 화장실도 한국처럼 깨끗하진 않다.”
 
질의 :지난 1년 한국 사회를 경험해 보니 어떤 점이 가장 큰 문제란 생각이 들던가.
응답 :“글쎄… 북한 사람들에 비해 한국 사람들이 너무 순한 것 같다.”
 
질의 :무슨 뜻인가.
응답 :“북한 말로 순하다고 하면 ‘말랑말랑하다’는 뜻이 강하다. ‘순진하다’는 뜻도 있다. 한국 사람들과 대화해 보면 종종 그런 느낌을 받게 된다. 그렇게 순해서 어떻게 북한을 상대할 수 있을지 걱정이다.”
 
질의 :아무리 북한이 사실상의 왕조 체제라 해도 나이 서른도 안 된 젊은이가 몇 년 만에 그렇게 권력을 장악할 수 있다는 게 솔직히 이해가 안 된다. 김정은은 얼굴마담이고, 뒤에 숨은 어떤 사람들이 실권을 쥐고 있는 것 아닌가.
응답 :“칼로 두부모 자르듯 이거다 저거다 답변하기 힘든 문제다. 김정은 3대 세습 체제는 김일성 가문 출신인 김정은과 현 체제의 유지를 바라는 측근 세력이 합심해 끌고 가는 체제라고 보는 것이 가장 정확할 것이다. 그렇더라도 최종 결정은 김정은이 내린다고 봐야 한다.”
 
질의 :김정은을 철부지, 막무가내, 미치광이 등으로 희화화하는 경향이 있지만 생각보다 스마트하고, 전략적이고, 리더십도 있다는 평가도 있다. 어느 쪽이 진실에 가깝다고 보나. 
응답 :“김정은은 미친놈이 아니다. 미친 척하는 ‘미친놈 전략’을 쓰고 있을 뿐이다. 상당히 영리하다고 봐야 한다.”
 
질의 :한국에 와서 봤겠지만 한국 국민은 촛불시위로 현직 대통령을 탄핵해 법정에 세웠다. 남과 북은 같은 민족이지만 북한 체제에서는 절대 그런 일이 일어날 수 없다고 말하면 맞는 말일까.
응답 :“틀린 말이다. 지난 수십 년간 북한 내부에서도 한국으로 말하면 민주화운동이라고 할 수 있는 반당·반혁명 종파 사건이 많이 있었다. 주민들 사이에서도 강력한 반발이 있다고 봐야 한다. 한국 영화나 드라마를 보다 들키면 심지어 공개 처형까지 당하는데도 안 보는 사람이 거의 없다. 보이지 않는 불복종이자 항거라고 할 수 있다. 일반 민중과 김정은 체제의 간극은 해가 갈수록 벌어지고 있다. 언젠가는 고무줄처럼 끊어질 날이 올 것이다. 10년 내 올 걸로 본다.”
 
질의 :1조 달러가 아니라 10조 달러를 줘도 김정은은 핵을 포기하지 않는다는 게 귀하의 견해다. 제재나 협상을 통한 해결은 불가능하다는 뜻인가.
응답 :“김정은은 올해 말까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포함한 모든 미사일에 핵탄두를 탑재해 실전배치한다는 계획을 세워놓고 있다. 실제 그렇게 될지는 좀 더 두고 봐야겠지만 그 방향으로 올인하고 있는 것은 명백한 사실이다.”
 
질의 :핵미사일 실전배치까지는 이대로 간다는 뜻인가.
응답 :“그렇다. 북한 당국이 군 지휘관이나 엘리트 층에 계속 강조하는 게 뭔가 하면 남한 사람들은 심리적으로 약하다는 것이다. 북한은 자주의식이 강하지만 한국은 사대주의 성향이 강하다는 것이다. 한국은 무슨 일이 생기면 스스로 돌파할 생각을 하는 게 아니라 미국에 의지해 문제를 풀려고 한다는 게 남한을 보는 북한의 시각이다. 북한은 ICBM을 완성한 뒤 ‘공포전략’으로 미국을 계속 흔들 것이다. 로스앤젤레스·시카고… 다 날려 버릴 수 있다고 계속 위협하다 보면 우리 자신을 희생하면서까지 한국 방어를 위해 북한과 싸울 필요가 있나 하는 의문이 내부에서 제기되는 순간이 올 걸로 보고 있다. 6·25 전쟁 때처럼 휴전선이 아니라 대한해협에 제2의 애치슨 라인을 긋는 사태가 올 수 있다고 보는 것이다. 북한이 핵무기를 갖고 있는 데다 미국이라는 버팀목까지 사라지면 한국 사회는 공포심리에 사로잡혀 금방 무너질 것으로 북한은 기대하고 있다. 제2의 베트남 사태를 노리는 것이다.”
 
질의 :미국이 바보가 아닌 이상 김정은이 진짜로 미국에 핵무기를 날릴 수 있다고 생각할까.
응답 :“김정은은 미국에 미친놈처럼 보이기를 원한다. 저러다 저놈이 진짜로 쏠 수도 있겠다 싶으면 저런 놈하고는 아예 상대를 안 하는 게 낫겠다며 뒤로 빠질 수 있다고 보는 거다.”
 
질의 :그렇다면 귀하가 생각하는 해법은 뭔가.
응답 :“김정은 정권을 평화적인 방법으로 교체하지 않으면 이 문제는 해결될 수 없다. 김정은 체제와 핵미사일은 동전의 양면과 같다.”
 
질의 :그게 가능할까.
응답 :“100% 가능하다. 지금까지 수십년 동안 한국과 미국은 북한 당국을 상대로 협상도 하고 제재도 했지만 다 실패했다. 해결의 주체를 북한 당국으로 보면 절대 해결되지 않는다. 열쇠는 북한 민중에 있다. 북한 민중을 각성시켜 그들 스스로 현 체제에 반대해 들고 일어나게 만들어야 한다.”
 
질의 :북한에 삐라를 날리고, 대북방송을 하는 등 이미 그런 노력을 해 오지 않았나.
응답 :“비정부기구(NGO) 손에 맡겨 쇼나 하는 정도로는 안 된다. 정부가 직접 나서서 정책적으로 접근해야 한다. 우선 북한 사람들을 겨냥한 맞춤형 문화 콘텐트를 많이 만들어야 한다. 지금 북한 사람들이 보는 한국 드라마나 영화는 한국 사람용이지 북한 주민용이 아니다. 나도 많이 봤지만 보고 남는 것은 ‘잘사는 한국이 부럽다’는 정도지 북한 사회를 비판적 시각으로 바라보고 각성을 촉발하는 계몽적 역할은 거의 못 하고 있다. 우리도 한국처럼 민주화되고 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하게 만드는 콘텐트를 많이 만들어 북한에 확산시켜야 한다.”

문재인의 대화주장이 얼마나 허무맹랑하고 이상적인건지.........
원래 잘알고있었지만 더욱 확신이 듭니다.


Ad
 
no image
나는야외계인 17-09-04 06:22
 
어려운 길 가지말고 그냥 간단하게 평양 군부대랑 주석궁에 미사일 몇개만 쏘면 될일을
참 어렵게 생각하네 아 답답
     
no image
seifjde 17-09-04 13:30
 
전면전이 되면 출어가기 어려워지니 이렇게 온것이겠지요
          
no image
나는야외계인 17-09-04 22:40
 
평양에 미사일 10발 쏴도 전면전 절대 못갑니다.
우리는 평양에 미사일 쏠수있어도
북한은 서울에 한발도 못쏴요.
지금 당장 쏘면 미군 바로 참전이고,
그럼 지들 뜻대로 되는게 하나도 없어요.
죽었다깨도 반응 못합니다.
끽해봐야 더 지랄발광하는건데
발광할때마다 평양에 미사일 쏴보세요.

트럼프는 오히려 우리 지지해줄겁니다.
( 이런면에선 미국대통령이 미친놈이라는게 좋은점 )
UN 및 해외에 우린 할말 많아요.
우리에겐 연평도도 있고, 천안함도 있고, 목함지뢰도 있고,
수많은 핵실험도 있지요.
변명거리는 얼마든지 많고, 눈물호소하는 작전도 쓸수있지요.

그리고 김정은은 미쳐버릴겁니다.
핵미사일 개발한 의도대로면 미군이  빠져야되는 시나리온데
민주주의라던 남한에서 갑자기 지들보다 미친짓을 해대는데
중국은 별도움이 안되고,
대응하자니 미군 바로 참전 -> 살길이 안보이고,
대응안하자니 인민들 반감 -> 체제유지가 안될 판이죠.

지금 당장  쏴야합니다.
               
no image
자객 17-09-05 19:23
 
말도 안되는 소리 말라우...

북한이 왜 서울에 쏘지를 못해요?
미사일 안쏘더라도... 대포로 수천발 서울로 싸대면.... 당장 수만명이 죽어나감...
                    
no image
나는야외계인 17-09-09 09:50
 
쏘는순간 북돼지 ㅂㅂ
죽었다깨도 못쏨
no image
버블 17-09-04 23:39
 
이런 중요한 시기에 정작 정권의 핵심들이 죄다 김일성 찬양자들이니 이 나라는 참 지지리도 복이 없네요
     
no image
자객 17-09-05 19:24
 
말조심 해요....누가 김일성 찬양한다고....

김일성 입장에서는
이 정권 핵심들은 오히려 변절자요, 버러지들인데...
no image
자객 17-09-05 19:28
 
맞기는 무슨...
아직은 진행태인이고,
상황은 보는 관점에 따라 해석하기 나름..

물론, 김정은 성향에 대한 분석은 대략 맞는 듯...
no image
우르복 17-09-06 11:05
 
왜 아직도 전쟁 준비를 안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언젠가 때릴게 분명한데, 먼저 한대 맞고 그때 가서 반격하는 것 보다, 지금 먼저 때려서 박살내는게 어떻게든 이득인데...기득권들은 그냥 자기 늙어죽기전까지만 버티면 된다고 생각하는건지...우리가 좀 얻어 맞더라도, 지금 박살내야 됩니다.
no image
Mr. Strange 17-09-07 10:36
 
저도 처음 김정은이 모습을 나타냈을때 한심하게 바라봤는데 요 근래 하는거 보면 참 영악하다는게 더 느껴짐.
핵무기랑 icbm으로 미국을 흔들어서 한미동맹에 균열을 유도하고 (이런 전략은 보수정권보단 진보정권에 더 효과적으로 작용할 가능성도 생각했을것) 최종적으로 미국이 한반도서 손을떼는것까지 바라보고 있을지도..이럴수록 문재인은 어쩔수없이 강경한 자세로 나와야하는게 맞는것같고 미국이랑 더 결속된 모습을 보여줘야하는것같음..물론 정답인지는 확신할수없지만요
Google Adsense
 
 
 

Total 3,666
[공지] 피해금액 모음 [21] YekeJasag 01-11 5729 36
[공지] 게시판 글쓰기 등급 상향 조정 [15] YekeJasag 06-18 35631 54
[공지] 성대사랑 모바일 래핑 앱 베타테스트 [5] 성대사랑 09-14 37618 13
[공지] 비추천 가이드 [7] YekeJasag 05-20 32045 -2
[공지] 질문게시판의 '질문' 기준 [16] 성대사랑 09-05 190831 22
[공지] ::: [필독] 성균인 인증 및 회원정보 마이그레이션 관련 ::: [64] 성대사랑 06-26 273055 22
[뻘] 졸업생의 이직경험 및 경력직 이력서 조언 [3] 09-16 951 22
[뻘] 성사 사기사건 피의자 징역 10개월 선고 [16] 09-10 1860 26
[뻘] 주인의식 [4] 09-10 1168 20
[뻘] 여자가 틀린것도 아니고, 사회가 잘못된것도 아니다. [3] 나는야외계인 09-06 1207 36
[펌] '2018 THE 세계 대학 순위'.....성균관대 국내 3위 [1] aa11 09-06 3071 33
[펌] "그 일만은 절대하지 말거라" [4] aa11 09-04 2270 36
[정치] 태영호 공사가 한말이 전부 다맞았네요 [10] netis 09-04 2667 23
[뻘] 팀장 생활 7개월 소감_작성자의 그 후기.. [21] 09-03 2138 16
[뻘] 회식, 선후배, 그리고 문화 [5] 09-01 1033 32
[뻘] 15년 회사 경력(커리어) 공유 *상경계,대기업,해외연수,주재원 … [8] 09-01 1112 39
[뻘] 회사 운영 4년 하면서 느끼는 점 [3] 08-30 2305 19
[뻘] 회식에서 건배사 하라길래 당당하게 외쳤다 08-30 2106 24
[뻘] 팀장 생활 7개월 소감 [65] 08-29 3609 27
[뻘] 공백공백님께서는 사과문 정확히 작성해주시기 바랍니다. [4] 08-27 983 22
[뻘] 비전공자가 본 미국 경제박사 준비과정 및 공공기관 진로 [4] Rainly 08-26 688 26
[정치] 현기차 그룹 입사 하지마세요 [45] 08-25 2956 22
[뻘] 최종면접 탈락했어요.. [12] 08-17 1934 33
[펌] 신문배달하시는 할아버지 [5] aa11 08-15 1520 19
[정치] 북한은 전혀 양보와 변함없는 태도인데 [51] 08-11 1852 17
[뻘] ■■■ 성대사랑 통해 입금받으신 분 보세요 ■■■ [2] 08-11 2372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