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대사랑 > 자유 > 어느 당을 지지하든 당최 이해가 안되는 점





 
[뻘] 어느 당을 지지하든 당최 이해가 안되는 점
 글쓴이  
 작성일시  2018-02-20 12:42:16
 조회수  2,365 번
 추천  23 번
 비추천  2 번
이건 무슨 종교도 아니고
자기가 지지하는 당에 대한 비판이란 건 할줄을 모름

내가 지지하는 당에서 혐의가 나오면
우리당의 대변인이 해명하는 걸 듣고
옳소!!! 잘못없지!!!라고  넘어감.
조사따윈 필요없다는 마인드.

내가 지지하지 않는 당에서 혐의가 나오면
그 당이 해명을 하든 조사 결과 무죄가 뜨든
이미 죄인임.
무죄라고 한 국가기관은 그냥 적폐 몰이 하면 되고.
해당 혐의의 사실관계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면서
왜 니들이 유죄로 정하냐?

안타깝지만 이게 현재 한국의 클라스임.
양심이 없는건지
어떻게 어느 쪽이든  저런 생각을 일관되게 가지는지.
가끔 문재인이 외국 나가서
촛불 어쩌면서 진짜 민주주의니 뭐니 떠드는 거보면
너무너무 창피함.
정치인이건 지지자들이건 싸우는 꼬라지를 보면
절대 그런 말을 할 수 없음.


Ad
 
no image
우르복 18-02-20 19:23
 
일제 강점기와 친일 문제, 이승만 독재와 군부 독재, 프레임 싸움, 지역갈등, 흑색선전 등으로 현대사의 아픔과
 오점들이 지금까지도 영향을 주고 있어, 민주주의가 제대로 정착하지 않았다고 보는게 맞는 것 같습니다. 특히 보수든 진보든 모든걸 프레임화 해서 보는 경향이 군부 독재 시절이랑 크게 다르지 않은 것 같습니다.
no image
구로이 18-02-22 08:03
 
모든게 지역감정에서 비롯되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정치인들이 이걸 이용해서 고정표를 확보하려고 하는데
그냥 지역싸움을 부추하면 몰지각해 보이고, 다른지역도 좀 끌어모아야 하니까
이념을 빌려오기도 하고 또 좌파우파라고하면 이상해 보일까봐 진보보수라는 이상한 말도 만들어내고...이런 혼란 속에서 분명하게 뇌리에 박혀있는건 니편내편의 구분 밖에 없는거죠.
여기에 휩쓸린 타지역 사람들은 나중엔 어리둥절해질 수밖에 없는데
전라도와 경상도의 싸움으로 보면 모든게 분명해집니다.

차라리 지역감정을 솔직히 드러내드걸 금기시하지 않는게 훨씬 건강한 것 같습니다. 나는 전라도경상도가 싫다라고 하더라도 정치경제안보는 그거랑 분리해서 생각하는게 당연한거죠.

이상한 프레임을 씌워서 갈등을 숨겨버리니 대화가 안되는 겁니다.
no image
사물인터넷 18-02-26 23:28
 
행위가 잘못된 것인지 아닌지를 따지는데 피아식별부터 하고 시작하는건 확실히 이상하다고 생각합니다.
no image
Laser1 18-03-15 01:48
 
걍 내로남불이죠 뭐 ㅋㅋ
Google Adsense
 
 
 

Total 3,695
[공지] 게시판 글쓰기 등급 상향 조정 [15] YekeJasag 06-18 50566 54
[공지] 성대사랑 모바일 래핑 앱 베타테스트 [5] 성대사랑 09-14 48536 13
[공지] 비추천 가이드 [7] YekeJasag 05-20 43016 -3
[공지] 질문게시판의 '질문' 기준 [16] 성대사랑 09-05 201526 22
[공지] ::: [필독] 성균인 인증 및 회원정보 마이그레이션 관련 ::: [64] 성대사랑 06-26 287423 22
[뻘] 전문가의 실종 [10] Rainly 09-29 1300 19
[펌] 2019 The Times 세계대학평가 순위 [2] aa11 09-27 2319 17
[펌] 2018 외교관후보자 대학별 합격자 순위 [3] aa11 09-27 1759 18
[뻘] 성대사랑과 함께한 20대 [4] 종로구 08-22 993 21
[뻘] (펌) [총학생회] 성균관대 대표 커뮤니티 이름 공모전 [20] 08-16 957 30
[학교] 16학번 박재우 군을 위해 청원 참여 부탁드립니다. [27] 4b연필 08-01 5091 31
[뻘] 드루킹과 북한 개성공단 2천만평 개발 제안 [8] Rainly 08-01 636 16
[학교] 캘리그라피스트입니다. 오랫동안 망설이다가 이렇게 도움을 요… [11] 담야 07-20 2705 22
[자랑] 선배님들의 도움이 절실합니다. 성대를 대표할 월드미스유니버… [22] danmii 06-25 1905 26
[뻘]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진짜 개판입니다. [14] 06-20 4309 28
[학교] 여러분 포기하지 마세요 [19] 알바소녀 06-15 3569 36
[펌] 성대사랑 취업 팁 ver.2 [13] 히히힛호 05-23 3316 29
[뻘] 6세 남자아이를 둔 아빠의 어린이날... [4] 푸른밤 05-05 2431 16
[정치] 이미 핵무기를 완성했는데 핵실험 포기가 무슨 의미인가? [10] 04-21 991 21
[뻘] 직장생활의 끝자락에서, 오랫만에 근황 이야기 [26] Rainblue 04-09 2779 80
[뻘] 대기업 추천합니다. [19] 03-31 2677 19
[정치] 천안함 어뢰는 직접때리는게 아니라 버블제트임 [1] 03-30 2740 20
[뻘] 세상의 무게를 눈꺼풀로 짓이겨 내다. [6] 03-20 2522 23
[뻘] 미안한데 팀장도 괴롭다.... [19] 03-20 4678 39
[연애] 2년전에 회사에서 짝사랑하던 사람이랑 잘됐다고 몇번 익명 글 … [7] 03-13 1572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