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대사랑 > 자유 > 뒤늦게 글은 다 읽어봤고 글은 지웠습니다.





 
[뻘] 뒤늦게 글은 다 읽어봤고 글은 지웠습니다.
 글쓴이  
 작성일시  2014-01-09 22:03:08
 조회수  2,843 번
 추천  20 번
 비추천  1 번
최근 F관련 글 쓴 학생입니다.
 
학우분들께 감사합니다.
응원해주시는 덧글 충고해주시는 덧글
하나 하나 읽어보고 가슴에 새겼습니다.
 
그저 위로받자고 올린글이었을뿐인데
너무 많은 논란이 된것 같아 원글은 지웠습니다.
응원해주시고 공감해주신 학우여러분들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Ad
 
no image
EQoo 14-01-09 22:11
 
힘내세요!
밤이 최고로 깊어진 때에 해가 뜨기 시작한답니다. 바로 지금이 해가 뜨기 바로 전의 그 최고로 어두운 때이기를 기원합니다.
화이팅!!
익명토끼 14-01-09 23:24
 
힘내세요! 또 좋은 기회가 찾아 올꺼에요 화이팅!
no image
soulist~ 14-01-09 23:49
 
마음이 너무 아팠고, 끝까지 응원 합니다. 상처받지마세요...
no image
HULUD 14-01-10 01:24
 
저도 마음이 아프고, 다만 비난을 한다면 학생에게 신뢰를 주지 못하는 교수님에 대해 비난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F->D를 별 거 아닌것처럼 여기게 된건 결국 교수님의 평가에 신뢰가 없단 뜻이죠.
Google Adsense
 
 
 

Total 3,699
[공지] 게시판 글쓰기 등급 상향 조정 [16] YekeJasag 06-18 59952 54
[공지] 성대사랑 모바일 래핑 앱 베타테스트 [5] 성대사랑 09-14 50719 13
[공지] 비추천 가이드 [7] YekeJasag 05-20 45247 -3
[공지] 질문게시판의 '질문' 기준 [16] 성대사랑 09-05 203667 22
[공지] ::: [필독] 성균인 인증 및 회원정보 마이그레이션 관련 ::: [64] 성대사랑 06-26 292426 22
[학교] 성서한 경영대학 체육대회.. 최악의 마케팅 [8] 01-12 4716 41
[뻘] 지니어스 이딴식으로 방송할거면 뭐하러 1시간 넘게 방송하나요 [11] TFloor 01-12 2902 18
[취업] 인생 2모작을 시작하는 선배가 한참 후배들에게 드리는 글,, [28] 율전동웅사마 01-10 5452 50
[뻘] 뒤늦게 글은 다 읽어봤고 글은 지웠습니다. [4] 01-09 2844 19
[뻘] 수원역에 스터디룸 오픈했어요..^^ [21] Click 01-09 7501 22
[학교] 글쓰기클리닉 이용 후 처음으로 보고서쓰는게 즐거웠습니다. [12] 01-08 3629 22
[자랑] 졸업평점 4.5인 편입생의 자랑+α [29] Undoped 01-08 8685 82
[뻘] 중고등학교 학교폭력 없애는 방법 [11] ㅁㅈㅇ 01-08 3231 37
[뻘] 남 일이라서 쉽게 말하는게 아니라요.... [10] 01-08 4301 28
[뻘] 강의평가 제도가 바꼈으면 좋겠습니다 [19] 개나리 01-08 3197 16
[성적] 그냥 성적 정정에 대하여 한가지.. [11] 치즈태비 01-08 3448 19
[취업] 기업 선택 잘 하세요... [10] 01-07 4689 18
[학교] Humans of SKKU #3 명륜에서 만난 경비아저씨 Humans_of_SKKU 01-07 2312 26
[학교] 70년대 태생, 그리고 90년대 학번 [21] 01-07 4373 141
[뻘] 타인의 불행과 원칙 [6] 짜라투스트라 01-07 2144 31
[뻘] 원칙 다 좋은말입니다. [18] 달리기1등 01-07 2842 21
[학교] 밑에 우리학교가 70년대 거의 서울대 급이었다는 글을 보고.txt [5] 01-07 1061 16
[뻘] 개념없는 주인집 때문에 치욕스럽고 열통터지는 하루네요 [18] 01-06 1633 36
[뻘] 당신의 잠재력. [2] 유창고시원~ 01-06 2746 27
[영어] 왜 회화할 때 단어와 표현 범위가 넓어지지 않을까?? [5] eeib 01-05 3894 34